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 로맨스
  • 라이트노벨
  • 판타지/무협
  • 만화
  • BL
[알라딘->도서관 사서]으로 이동
기프티북
모바일상품권
전자책캐시
알라딘 트위터
알라딘 페이스북
알라딘 인스타그램
소설/시/희곡
rss
이 분야에 1,702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리스트의 모든상품을 선택합니다.
1.

간바라 메구미 시리즈 2권. 역사적 사실과 실제 장소를 배경으로 충분히 가능성 있는 무서운 상상을 보여주는 작품. 특히 2천 명 이상의 사망자가 발생한 1934년의 대화재는 '클레오파트라'의 정체를 암시하는 복선이 된다. 그리고 가즈미와 와카쓰키 박사가 거주했던 집의 화재는 시간을 뛰어넘어 1934년의 대화재와 밀접한 연관이 있음을 알려준다.

2.

간바라 메구미 시리즈 1권. 온다 리쿠 소설. 아시아의 서쪽 땅끝, 중근동 지역으로 보이는 어떤 나라에 인간이 '존재하지 않는 곳', 인간이 '존재할 수 없는 곳'이 있다는 그곳에 사람들이 탐험을 가거나 우연히 마주하게 되었다가 사라진 사람들이 있다는 소문이 전해온다.

3.
  • 파과  epub
  • 구병모 (지은이) | 위즈덤하우스 | 2018년 4월
  • 9,800 (종이책 정가 대비 30% 할인), 마일리지 490점 (5% 적립)
  • (1) 용량 : 19.02 MB

구병모 작가의 <파과>가 재출간되었다. 40여 년간 날카롭고 냉혹하게 청부 살인을 업으로 삼아온 60대 여성 킬러 '조각(爪角)'. 몸도 기억도 예전 같지 않게 삐걱거리기 시작하면서 이제는 퇴물 취급을 받는다. 노화와 쇠잔의 과정을 겪으며 조각은 새삼스레 '타인'의 눈 속에 둥지를 튼 공허를 발견하게 된다.

4.

마리암 마지디 장편소설. 어머니의 자궁에 있을 때부터 이란혁명 초기의 혼돈을 겪은 마리암은 여섯 살 때 부모님과 함께 프랑스로 망명한다. 어린 나이에 완전히 새로운 환경에서 적응해야 했던 두려움과 불안은 자신의 언어를 찾아가는 여정을 통해 시적이고 아름다운 이야기로 승화한다.

5.

어린 남자아이를 납치해 스너프 필름을 찍은 뒤 죽여 집 뒤 공터에 파묻는 한 교사 부부의 이야기. 빈틈없이 끔찍하고, 빈틈없이 역겨운, 서울의 삶에선 단 한 번도 맡아보지 못했을, 한 번도 맡아보지 못했으면서도, 무엇인지 단박에 알아차리고 엉엉 무서워 울게 될, 그런 지독한 냄새를 풍기는 공포소설이다.

6.

소설가 백민석 장편소설. 제목부터 독특한 이 소설은 40대 소설가인 '나'가 쓰는 '교양'의 일기와 광기 어린 한 10대 소년이 쓰는 '광기'의 일기가 일기장 앞뒷면에 번갈아 쓰인다는 구성의 환상적이면서도 실험적인 소설이다. 소설은 87일간의, 180개의 일기로 되어 있다.

7.

진지함을 유머로 풀어내는 매력덩어리 소설이 찾아왔다. 속은 여리디 여리면서도 진짜 남자를 부르짖는 찌질남을 지칭하는 <베타맨>. 이 책의 독특한 점은 소설인 척 소설이 아닌, 실화를 바탕으로 쓰여졌다는 것이다.

8.

겁 많은 프라모델 마니아 경찰서장과 매사 진지하고 충성스러운 형사들의 엎치락뒤치락 하모니가 흥겹게 이어지는 소설로, 작가 가와사키 소시의 국내 첫 출간작이다. 일본 독자들은 '전혀 다른 장르도 성공하다니 대단하다!', '다나카 서장과 그 일당에게 정들어버렸다' 등의 열광적인 반응을 보냈다.

9.

한강에 이어 2017년 맨부커상 인터내셔널을 수상한 다비드 그로스만이 1986년에 발표한 두 번째 장편소설로, 불과 서른둘 나이에 쓴 초기작이지만 여전히 그의 대표작으로 꼽힌다. 홀로코스트가 남긴 트라우마를 다룬 이 책은 이스라엘 문단에 엄청난 센세이션을 불러일으키며 등장했다.

10.

창비시선 419권. 2018년 올해로 등단 28년을 맞은 박라연 시인의 여덟번째 시집. 삶의 세목을 두루 보여준 <노랑나비로 번지는 오후> 이후 6년 만에 선보이는 이번 시집은 총 6부로 나눈 66편의 시를 묶었다.

11.

현대문학사에 빛나는 현기영의 기념비적 장편소설 <지상에 숟가락 하나>를 제주 4.3 70주년을 맞아 새롭게 선보인다. 1999년 출간 이후 20여년간 독자들의 사랑을 받아온 <지상에 숟가락 하나>는 일곱살 때 4·3을 목도한 작가가 기억을 되살려 쓴 자전적 작품이다.

12.

<오베라는 남자>로 전 세계를 사로잡은 감동소설의 대가 프레드릭 배크만이 모두의 가슴을 울리는 새로운 이야기 <베어타운>으로 돌아왔다. 출간 즉시 베스트셀러에 오르며 "<오베라는 남자>를 뛰어넘었다" "이 시대의 디킨스다"라는 언론의 열광적인 찬사를 받았다.

14.
15.
17.
18.
20.
21.
22.
23.
24.
25.
리스트의 모든상품을 선택합니다.